창업뉴스

게시글 검색
가마로강정 점주협의체, 실추된 브랜드 명예회복과 수익감소 보상요구 …법률적 소송준비
관리자
2018-01-31 15:50:36
지난 23일(화) 가마로강정 점주협의체 전체회의가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되었다. 공정위의 가마로강정에 대한 과징금 부과발표 이후 두 번째 공식회의였다.

최용우 협의체 대표(수내롯데점주)는 모두발언에서 “실추된 브랜드 명예와 매출감소에 대한 보상을 공정위에 정당히 요구하겠습니다”라고 밝혔다.
 
@머니S MNB, 식품 외식 유통 · 프랜차이즈 가맹 & 유망 창업 아이템의 모든 것

가마로강정 브랜드를 운영하는 (주)마세다린은 지난 12월 쓰레기통 등 주방용품을 가맹점주들에게 강매하였다며 공정위로부터 과징금 5억5,100만원을 부과받았다. 하지만, 공정위의 발표 직후, 강매를 강요받았다는 당사자인 가맹점주들이 오히려 점주협의체 이름으로 불공정한 강매나 불이익을 받은 적이 없다는 공식보도자료를 배포했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주)마세다린 정태환 대표는 가마로강정 점주들에게 감사함을 표함과 함께 2018년 10대 운영공약을 발표했다.

그 내용으로는 2018년 가맹점공급가 동결, 월1회이상 경영지원행사, 분기별 신메뉴 개발, 포장용기의 고급화 시행, 치킨무 용량증가 및 동일가격 공급, 3가지맛 메뉴출시, 책임점포제 실시, 점주의 날 지원, 점주협의체 정부등록 운영 등을 약속하며 국내 최고의 브랜드를 만들자고 역설했다.

점주협의체(최용우 대표) 회의에서는 이번 공정위의 과징금 부과에 대하여 기자간담회 개최, 협의체 명의의 손해배상소송, 공정위 항의방문, 행정기관 신문고 호소 등 공정거래위원회를 상대로 지속적 불복행사를 진행하기로 결의했다.
 
이날 참석한 가맹점주들은 가장 공정해야할 공정위가 탁상행정, 거수행정을 자행하는 가장 불공정한 기관이라며 공정위의 발표내용을 성토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댓글[0]

열기 닫기

상단으로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