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헌의 돈버는 창업이야기

성공 창업 요소 1순위는 상권...유동인구·접근성·성장성 등..
관리자 조회수:528 210.221.116.138
2007-12-26 15:41:12
성공 창업 요소 1순위는 상권
 
유동인구·접근성·성장성 등

성공 창업을 위해 간과해서는 안되는 부분중 하나가 상권이다. 그러나 좋은 상권에 있다고 해서 상권 선택을 잘 한 것이라고는 볼 수 없다. 왜냐하면 권리금, 임대료 등의 점포 비용이 높기 때문이다. 초기 투자비용이 많이 들고 경쟁도 치열하다는 얘기다. 이를 반영하듯 서울 종로, 명동, 강남 등 상권에서 매년 30% 정도의 점포가 업종 전환이 되고 있는 실정이다.

그렇다면 성공창업을 위한 좋은 입지를 선정하는 요령은 무엇인가. 이 부분에 대해 반드시 알아야 할 사항들이 있다.

첫째는 유동인구에만 의존해서는 곤란하다는 것이다. 유동인구의 흐름만 믿고 창업을 했다가 낭패를 보는 경우를 쉽게 볼 수 있다. 유동인구의 흐름 보다는 창업자 자신이 하고자 하는 유사한 아이템들의 접객수를 체크하는 것이 우선이다.

둘째는 상권(입지)의 접근성이 용이한지를 살펴봐야 한다. 고객은 걷기를 싫어한다. 돌아가지도 찾아가지도 않는다고 보면 된다. ‘고객은 게으르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한다.

셋째는 현재 상권이 성장 가능성과 잠재능력을 가지고 있는지를 파악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입지 주변에 인구 증가와 접객 시설의 규모를 파악하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다. 가장 쉬운 방법은 현재 운영중인 점포들의 운영 기간을 파악하는 것이다.

평균적으로 운영 기간이 길고, 매물로 나와 있는 점포의 수가 적다면 그 상권은 좋은 상권이라고 봐도 된다.

넷째는 경쟁 점포의 규모 수를 파악해 향후 경쟁점이 들어설 여지를 감안하는 것이다. 현재 영업을 하는 경쟁자 중의 점포가 브랜드력이나 규모면에서 나보다 앞선다면 아무리 좋은 상권이라도 포기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다섯째는 가시성을 살펴봐야 한다. 보통 점포를 알리는데 소요되는 기간은 최소 3개월 이상이다. 그러나 대부분의 창업자들은 창업 이후 점포 운영비용을 여유롭게 가지고 있지 못하다. 이때문에 가시성에서 떨어진다면 그만큼 많은 홍보 기간이 소요돼 자금면에서 상당한 위험 요소를 안고 있다고 할 수 있다.

창업경영연구소(www.icanbiz.co.kr) 소장 02-959-5555

댓글[0]

열기 닫기

상단으로 바로가기